컨텐츠 바로가기
68129363 1252021051468129363 04 0401001 world 7.0.0-HOTFIX 125 MBC 62165766 false true false true 1620956533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日 의사 노조 "올림픽 취소해야"…코로나19 '준 긴급사태' 지역 확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추이 [NHK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에서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특별조치가 적용되는 지역이 늘어납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정부 코로나19 대책을 관장하는 니시무라 야스토시 경제재생상은 현지시간으로 14일 오전 신규 확진자가 급증하는 군마와 히로시마군, 히로시마 등 5개 현에 중점조치를 추가 적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준 긴급사태에 해당하는 중점조치는 일본 정부가 감염확산이 폭발하는 수준에 이르러 긴급사태를 선포하기 전 단계의 대응 조치로 지난 2월 도입한 제도입니다.

감염증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분과회에서 결정된 이 방침은 14일 오후 국회 보고를 거쳐 스가 요시히데 총리 주재의 대책본부 회의에서 확정됩니다.

긴급사태 선포 지역과 마찬가지로 해당 지자체장이 음식점에 대한 영업시간 단축 요청 등 유동 인구를 억제하는 다양한 대책을 법적 근거에 따라 시행할 수 있습니다.

중점조치 대상에 5개 지역이 새롭게 추가됨에 따라 일본 전체 47개 도도부현 가운데 19곳이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한 긴급사태 또는 준 긴급사태 지역으로 묶이게 됐습니다.

현지시간 13일 기준으로 하루 평균 확진자 수가 6천400명 선을 넘어서면서 일본 의사노조는 도쿄올림픽을 취소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임소정 기자(with@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