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26868 0112021051468126868 01 0101001 politics 7.0.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true 1620952928000

하태경 '은퇴권유'에 홍준표 "정계 퇴출"…깊어지는 복당 갈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사민 기자]
머니투데이

홍준표 무소속 의원/사진제공=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14일 자신에게 정계 은퇴를 권유한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을 향해 "정치에도 금도(襟度)라는 게 있다"며 "그걸 지키지 않고 막 나갈 때 한번 내뱉은 말은 주워 담을 수 없다"고 경고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할 말은 하되 당당하게 정치해야 한다"며 이같이 썼다.

앞서 홍 의원은 하 의원이 보내온 문자를 공개하며 하 의원이 자신의 복당에 찬성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반면 하 의원은 지난 13일 "앞뒤를 다 자르고 왜곡 선전했다. 홍 의원은 복당이 아니라 정계 은퇴를 하는 것이 정치에 더 도움이 된다"고 반발했다.

이에 홍 의원은 "음모와 모략으로 하는 정치는 일시 국민을 속일 수는 있을지 모르나 종국에 가서는 자신의 인격 파멸을 부르고 정계 퇴출된다"며 하 의원의 정계 은퇴 권유를 맞받아쳤다.

한편 홍 의원은 지난 10일 국민의힘 복당 의사를 천명한 뒤로 하태경·김웅 의원 등 복당을 반대하는 이들과 연일 설전을 벌이고 있다.

이사민 기자 24mi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