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16219 0022021051368116219 05 0506001 sports 7.0.0-HOTFIX 2 중앙일보 34413990 false true false true 1620896170000

이슈 손흥민으로 바라보는 축구세상

손흥민-구영회 두 한국인 스타 10월에 만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토트넘 홈구장서 NFL 열려

손흥민은 EPL 특급 골잡이

구영회 NFL 올스타 키커

중앙일보

프리미어리그 특급 골잡이 손흥민과 NFL 올스타 킥커 구영회가 10월 만난다. [사진 애틀란타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의 손흥민(29)과 미국프로풋볼(NFL) 애틀란타 팰컨스 구영회(27·애틀랜타 팰컨스)가 오는 10월 영국 런던에서 만난다.

애틀랜타는 13일(한국시각) 새 시즌 일정을 공지했다. 애틀랜타는 오는 10월 10일 뉴욕 제츠전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치른다. 토트넘의 홈구장이다. 애틀랜타는 손흥민과 구영회, 두 선수가 나란히 킥하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SNS에 게재했다.

손흥민과 구영회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와 NFL을 대표하는 한국인 스타다. 손흥민은 올 시즌 17골로 득점 공동 3위에 올라있다. 정상급 골잡이다. 구영회는 애틀랜타의 키커다. 2017년 로스앤젤레스 차저스를 통해 한국인 최초로 NFL 무대에 데뷔했다. 올 시즌 NFL 올스타인 프로볼에 선정될 만큼 인정받는다.

손흥민과 구영회의 등번호는 7로 같다. 손흥민과 구영회는 지난 3월 화상 통화를 통해 한 차례 인사를 나눈 적은 있지만, 실제로 만난 적은 없다. 당시 두 사람은 서로의 팬이라고 말했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