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16040 1072021051368116040 06 0602001 entertain 7.0.0-HOTFIX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895680000

'음악천재'의 안타까운 비보…제이윤, 자택서 숨진채 발견[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엠씨더맥스 멤버 제이윤(윤재웅, 39)이 세상을 떠났다.엠씨더맥스 소속사 325이엔씨는 13일 "너무 안타깝고 비통한 소식을 전하게 됐다. 제이윤이 우리 곁을 떠났다"고 제이윤의 사망 소식을 알렸다.

경찰에 따르면 제이윤은 이날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소속사는 "갑작스러운 비보에 엠씨더맥스 멤버들과 임직원 모두 큰 슬픔 속에 고인을 애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제이윤 사망과 관련해 현장 감식 등을 진행 중이다. 제이윤의 유기족이 해외에 있어 소속사가 연락을 취하고 있다. 장례 절차는 유가족과 상의해 결정될 예정이다.

소속사는 "제이윤에게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너무나도 비통한 심정"이라며 "제이윤이 편안히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고, 남겨진 유족을 위해 추측은 자제해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했다.

제이윤은 2000년 엠씨더맥스의 전신인 문차일드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팀 내에서 베이스, 바이올린을 담당했다. 지난 3월에는 엠씨더맥스 데뷔 20주년을 자축하는 앨범 '세레모니아'를 발표하고 왕성한 음악 활동을 이어왔다.

제이윤은 뛰어난 음악적 역량으로 인정받았다. '인새니티(Insanity)', '사랑해 봤나요?', '사랑을 찾아서', '사랑이 끝나면', '레인', '심가', '멀어져', '난 그래', '빈자리', '그걸로 나는 충분해요', '라이프' 등 엠씨더맥스의 히트곡을 작곡했다. 또 엠씨더맥스 곡 이외에도 더 넛츠 '내 곁에서', 자두 '러브 스코어' 등을 만들기도 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13년 SBS 설 특집 '스타 애정촌'에 출연해서는 수많은 CM송을 만들었다고도 했다. 당시 그는 "수많은 CM송과 프로그램 배경 음악을 작곡했다"며 "2012년도에 나온 CM송 80%는 제가 작곡했다"고 밝힌 바 있다. 2016년부터는 울림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겸 작곡가로도 활동했다. 인피니트 '날개', '틱톡', '필 소 배드', '오버 더 탑', 김성규 '라이트', 남우현 '끄덕끄덕', '라이트..', 러블리즈 '허그 미', '퐁당', '꽃점', '자각몽', 골든차일드 '위시, 너', '그러다 봄', 로켓펀치 '종이별' 등 글로벌 팬들이 사랑하는 수많은 수록곡을 쓰며 특유의 감성을 인정받았다.

지난해에는 멤버 이수와 함께 리얼리티 로드 무비 '바이크 원정대: 인 이탈리아'에 출연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