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13740 0352021051368113740 02 0201001 society 7.1.5-RELEASE 35 한겨레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891873000

[포토] 세월호 특검, 오늘부터 수사시작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현판식 뒤, 유가족 대표 만나 진상규명 요구사항 들어

한겨레

이현주 4·16 세월호 참사 증거자료의 조작·편집 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가 1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빌딩에서 열린 특검 사무소 현판식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왼쪽부터 홍석표 사무국장, 서중희 특별검사보, 주진철 특별검사보, 이 특검. 공동취재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월호 특검팀이 13일 현판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세월호 특검은 세월호 참사 CCTV 등 증거자료의 조작 편집 의혹 사건을 수사하게 된다. 특검팀은 현판식 뒤 첫번째 활동으로 유가족 대표 등을 만나 진상규명 요구사항을 전해들었다. 세월호 특검은 오늘부터 60일 동안 수사를 진행하고, 필요한 경우 대통령 승인을 받아 30일 연장할 수 있다.

한겨레

1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 특별검사 사무실에서 열린 현판 제막식에서 이현주(왼쪽 두번째) 특별검사와 참석자들이 가림막을 벗기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하세요!
▶부동산정책 기사 보기▶코로나19 기사 보기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