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04992 0372021051368104992 06 0601001 entertain 6.3.1-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true 1620879674000 related

"싫다, 그런데 좋다" '알고 있지만' 한소희X송강, 아슬아슬 초밀착‥1차 티저 포스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알고있지만’ 한소희와 송강이 하이퍼리얼 로맨스로 설렘을 자극한다.

오는 6월 19일 방송 예정인 JTBC 새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연출 김가람, 극본 정원, 제작 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 / 원작 네이버웹툰 <알고있지만>(작가 정서))측은 13일, 상상력을 자극하는 1차 티저 포스터를 공개하며 기대를 달궜다.

‘알고있지만’은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한소희 분)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송강 분)의 하이퍼리얼 로맨스를 그린다. 지나치게 달콤하고 섹시한, 나쁜 줄 알면서도 빠지고 싶은 스물두 살 청춘들의 발칙한 연애담이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한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알고있지만’은 캐스팅부터 폭발적 반응이 쏟아졌다. 대세 청춘 배우 한소희, 송강이 역대급 비주얼 커플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 심리를 자극한 것. 감정에 서투른 ‘낫(Not)어른’ 스물두 살의 청춘 유나비와 박재언의 뜨겁고도 차가운 현실 연애를 풀어낼 두 청춘 배우의 시너지에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1차 티저 포스터는 분위기만으로 가슴을 두근거리게 한다. 따스한 햇살 아래, 서로에게 다가선 두 남녀의 맞닿은 발끝엔 설렘이 피어오른다. 한데 얽힌 그림자는 프레임 밖 두 청춘의 짜릿한 순간을 상상케 하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싫다, 그런데 좋다’라는 문구는 나쁜지 알면서도 빠져들 수밖에 없는 미묘한 감정을 녹여내며 궁금증을 높인다.

한소희는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를 연기한다. 나비는 혹독하고 허무하게 끝난 첫사랑의 기억으로 운명을 믿지 않는다. 그런 나비를 흔드는 유일한 남자, 박재언의 존재는 마치 마법이라도 걸린 듯 그녀의 일탈을 부른다. ‘아무에게도 말할 수 없는 관계’에 제 발로 들어선 나비의 로맨스가 어떻게 그려질지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은 송강이 맡았다. 누구에게나 친절한 박재언은 사실 타인에게 무관심한 비연애주의자, 감정에 휘둘리지 않는 밀당의 고수다. 완벽하게 선을 긋고 좀처럼 속내를 드러내지 않는 박재언. 그런 그의 마음에 유나비가 날아들며 처음 느끼는 감정과 마주한다. 사랑 앞에서 불안하고 불완전한 스물둘 청춘들의 하이퍼리얼 로맨스를 그려나갈 두 배우의 로맨틱 포텐에 이목이 집중된다.

‘알고있지만’ 제작진은 “자신만의 색을 덧입혀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시킨 한소희, 송강의 케미스트리는 설명이 필요 없다. ‘유나비’와 ‘박재언’ 그 자체”라며 “두 청춘 배우가 완성할 리얼하고 발칙한 현실 연애가 설렘을 자아낼 것”이라며 기대감을 더했다. 이어 “원작이 가진 재미를 살리기 위해 빠른 호흡의 10부작, 주 1회 방송 편성을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JTBC 새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은 오는 6월 19일(토) 밤 11시 첫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