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패로우, SK건설 등 건설사에 SW 보안 진단 도구 공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백지수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스패로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수 자회사 스패로우는 정적 분석 솔루션 '스패로우 사스트(Sparrow SAST)'를 SK건설 등 다수 건설사에 공급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스패로우 사스트는 소스코드 상의 보안 약점을 검출하는 정적 분석 도구로 검출된 취약점을 빠르게 고칠 수 있도록 자동으로 수정 코드를 제안하는 솔루션이다. 스패로우는 최근 스패로우사스트에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정·오탐 판별 기능을 한 층 업그레이드했다고 밝혔다.

최근 홈IoT(사물인터넷) 사용이 늘어나면서 건설업계 역시 가전과 주택, 자동차 등 일상 생활에서의 해킹 위협을 방어하기 위한 소스코드 보안 취약점 점검 수요가 높아지면서 스패로우 사스트를 도입하는 건설사들이 늘어나고 있다고 스패로우는 설명했다.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는 "보안 인식이 높지 않던 건설사들도 다양한 시스템의 개발·운영 단계 보안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한 것은 매우 고무적이다"라며 "스패로우도 기업들이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기반 서비스의 품질과 보안을 강화할 수 있도록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지수 기자 100js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