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ADT캡스 '캡스텍', 카앤올과 차량용 바이러스케어 서비스 공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박세영(왼쪽) 캡스텍 대표와 박경원 카앤올 대표가 차량 세이프티 케어 서비스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했다. ADT캡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DT캡스 계열사인 캡스텍이 카앤올과 차량 세이프티 케어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차량에 특화한 바이러스케어 솔루션을 출시하고 고객 맞춤형 방역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캡스텍은 '캡스클린케어' 서비스 대상을 차량으로 확장하고 카앤올 '차량 세이프티 케어' 서비스를 더해 차량용 바이러스케어 서비스를 공급한다. 다양한 환경과 사업장 특성에 맞춰 전문 방역 플랜을 제안하고 현장 검증 모니터링을 통한 '안전 현장 인증'도 제공한다.

캡스클린케어는 코로나19를 포함한 바이러스, 박테리아에 대한 살균 소독부터 바퀴벌레, 개미 등 보행해충 방제와 파리, 모기 등을 제거하는 비래해충 방제까지 맞춤형 방역을 제공하는 종합방역서비스다. 회사 측은 지난해 12월 인바이츠헬츠케어-SCL헬스케어와 업무협약을 맺고 '코로나19 진단 서비스'와 '첨단 바이러스 예방 및 추적 솔루션'을 적용, 방역 서비스를 업그레이드한 바 있다.

박세영 캡스텍 대표는 “전문 차량토탈케어 기업 제휴를 바탕으로 코로나19 방역 사각지대로 꼽히던 차량 내 방역을 강화하고 보다 안전한 운행 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어 “앞으로도 캡스텍은 다양한 사업군과 협력하며 캡스클린케어를 지속 업그레이드하고 K-방역을 선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