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4196 0252021051068014196 04 0401001 world 7.0.0-HOTFIX 25 조선일보 0 false true false true 1620608941000

강풍에 날아간 유리바닥… 100m 상공 스카이워크에 고립된 中 남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국 관광지에 있는 한 스카이워크가 강풍으로 파손되며 관광객이 100m 높이 다리에 고립되는 아찔한 사고가 발생했다.

조선일보

중국 룽징시 비암산에 설치된 스카이워크가 지난 7일 강풍에 파손되며 관광객이 다리 위에 고립되는 사고가 벌어졌다./웨이보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 7일 중국 룽징시 비암산에 설치된 스카이워크 유리 바닥이 시속 144㎞ 강풍에 날아가고 난간이 일부 파손되면서 관광객 한 명이 다리 위에 고립됐다고 보도했다.

조선일보

중국 룽징시 비암산에 설치된 스카이워크가 지난 7일 강풍에 파손되며 관광객이 다리 위에 고립되는 사고가 벌어졌다./웨이보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서 사고 당시 장면이 담긴 사진이 게시됐다. 사진에는 한 남성이 철제 난간을 붙잡고 다리 위에 간신히 매달려 있는 모습이 담겼다. 남성 주변에는 스카이워크의 유리 바닥이 날아가 다리의 철제 난간만 앙상하게 남아있다.

이 남성은 소방, 경찰, 산림청, 관광부 등 현장에 출동한 관계자들의 지시에 따라 스카이워크에서 기어나왔다. 구사일생으로 목숨을 구한 남성은 이후 심리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남지현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