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3864 0432021051068013864 02 0201001 society 7.0.0-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608597000

"심 봤다" 함양 덕유산 자락서 100년 넘은 천종산삼 발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남 함양군 내 덕유산에서 100년이 넘은 천종산삼이 발견됐습니다.

천종산삼은 50년 이상 자연적으로 자란 것으로 하늘이 내린 산삼으로 불립니다.

한 번도 사람 손을 거치지 않은 산삼입니다.

오늘(10일) 한국전통심마니협회에 따르면 약초를 채집하는 이 모(62·여성) 씨가 지난 7일 함양 덕유산 자락 해발 700m 지점에서 발견한 천종산삼 감정을 의뢰했습니다.

해당 천종산삼은 뿌리 무게 68g, 뿌리 길이 63㎝에 이르는 초대형으로 감정됐습니다.

이 천종산삼은 미네랄 성분이 풍부한 암반과 암반 사이에서 자란 것으로 색상이 짙은 황색에 최초의 뇌두(산삼 머리)는 자라는 과정에 이미 고사했습니다.

천종산삼이 자체 치료를 위해 여러 번 잠을 잔 흔적이 역력하며 수령은 100년 이상으로 나타났습니다.

감정가는 200여 년 전 조선말의 인삼 시세와 금 시세를 적용해 9천만 원으로 책정됐습니다.

SBS

정형범 한국전통심마니협회장은 "발견된 천종산삼은 자삼이 없어 수령 추적이 어려웠지만, 뿌리를 거둘 때 나타나는 옥주의 흔적과 짙은 황색의 색상과 무게, 부엽토층의 영양분이 적은 암반 사이에서 자란 점 등을 종합해 수령 100년 이상으로 추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한국전통심마니협회 제공, 연합뉴스)
유영규 기자(ykyou@sbs.co.kr)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