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3166 0112021051068013166 03 0309001 economy 7.1.3-HOTFIX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607639000

더현대서울, '모노클'이 뽑은 '최고의 리테일 디자인' 선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재은 기자]
머니투데이

더현대서울 매장 전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현대 서울'이 세계적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모노클(MONOCLE)'로부터 '최고의 리테일 디자인'이란 평가를 받았다.

현대백화점은 더현대 서울이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모노클'이 선정한 '2020-2021년 디자인 어워드 톱 50'에서 리테일 부문 최고의 디자인(최고의 리테일 디자인 수상)으로 뽑혔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2007년 영국에서 창간된 '모노클'은 국제정세·비즈니스·디자인 등을 다루는 라이프스타일 매거진으로, 글로벌 기업의 최고경영자(CEO)·오피니언 리더 등이 선호하는 '트렌드세터 잡지'다.

'모노클 디자인 어워드'는 올해부터 빌딩, 리테일, 패키지, 의자 등 인간의 삶과 밀접한 50개 분야에서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즐겁고 유용한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해 수여한 것으로, 더현대 서울이 지난해 1월부터 완공된 전 세계의 리테일 시설 가운데 최고의 디자인으로 뽑히게 됐다.

모노클은 더현대 서울에 대해 "리테일의 부흥을 이끌 엄청난 프로젝트"라며 "더현대 서울은 세계 최고의 쇼핑센터가 되겠다는 높은 포부를 실현하기 위해 매우 훌륭하게 디자인 됐다"고 평가했다.

머니투데이

더현대서울 매장 전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백화점은 더현대 서울이 '2020-2021년 최고의 리테일 디자인'으로 선정된 데에 대해 '자연친화적 공간 구성'과 '고객 중심의 동선 설계'가 주효한 것으로 분석했다.

더현대 서울은 12m 높이의 인공 폭포가 조성된 1층 '워터폴 가든(740㎡, 224평)'과 실내 녹색 공원인 5층 '사운즈 포레스트(Sounds Forest, 3300㎡, 1,000평)' 등 자연친화적 요소로 매장을 채웠다. 또 전 층에서 자연 채광이 가능하도록 천장을 모두 유리로 제작했고, 천장부터 1층까지 건물 전체를 오픈시키는 건축 기법(보이드, Void)을 도입했다. 아울러 상품 판매 공간을 의미하는 '매장 면적'을 줄이는 대신, 고객들이 편히 휴식하고 힐링할 수 있는 공간과 동선(動線)을 넓혔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더현대 서울이 '2020-2021년 최고의 리테일 디자인'에 선정된 것은 파격적이고 혁신적인 시도가 세계적으로도 인정을 받았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리테일 시장에 견줄만한 수준의 콘텐츠를 통해 '더현대 서울'을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랜드마크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재은 기자 jennylee11@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