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2257 0562021051068012257 06 0602001 entertain 7.0.0-HOTFIX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606289000

이시은 "母 뇌종양 완치됐다 생각했는데…갑자기 재발→세상 떠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이시은. 채널A ‘여고동창생’ 캡처


배우 이시은이 세상을 떠난 어머니를 언급했다.

이시은은 지난 9일 방송된 채널A ‘여고동창생’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이시은은 20대부터 52세(한국나이)인 현재까지의 인생을 담은 그래프를 공개했다.

이시은은 자신의 40대에 대해 ‘친정엄마와의 갑작스러운 이별’을 가장 큰 위기로 꼽았다.

이에 관해 이시은은 “제가 43세였고, 어머니가 68세 때 돌아가셨다”고 운을 뗐다.

그는 “돌아가시기 6년 전에 뇌종양 판정을 받으셨었는데, 6년 동안 발병을 안 하면 완치됐다고 생각해서 그렇게 지내다가 2012년에 갑자기 재발했던 것이다”고 털어놨다.

현재 갱년기로 고생 중이라는 이시은은 “감정 기복과 소화기 질환인 위축성 위염, 잦은 장염과 비염 등의 증상이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시은은 1993년 MBC 22기 공채탤런트로 데뷔한 바 있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