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1182 0512021051068011182 04 0403003 world 7.0.0-HOTFIX 51 뉴스1 64087791 false true false true 1620604377000

이슈 코로나19 백신 개발

美 백신 접종 어디까지 왔나…"성인 58% 최소 한 차례 접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美 백악관 "백신에 대한 신뢰 쌓는 게 최우선 과제"

오는 7월4일 독립기념일까지 성인 70% 백신 접종 목표

뉴스1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미국의 성인 인구의 58%가 백신을 최소 한 차례 접종한 것으로 나타났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제프 지엔스 미 백악관 코로나19 대응 조정관은 CNN과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코로나19 대확산의 코너를 돌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현재 미국 정부가 코로나19를 통제하기 위해 '백신 접종' 과제에 집중하고 있다며 "현재 미국 성인의 58%가 백신 1차 접종을 마쳤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최우선 과제는 백신에 대한 신뢰를 계속 쌓고, 변이 바이러스 확산을 막을 수 있도록 백신 접종률을 높이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 바이든 행정부는 오는 7월4일 독립기념일까지 미국 성인의 70%에게 백신을 최소 한 차례 접종하겠다는 목표를 내세웠는데, 이 목표를 달성해야만 미국의 확산세가 지속적으로 완화될 수 있다고 그는 강조했다.

이와 관련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 알레르리 전염병 연구소 소장은 "성인 인구 70%에게 백신을 접종하겠다는 바이든 대통령의 목표가 달성되거나 이를 초과할 경우, 감염이 또 다시 급증할 가능성은 낮다"고 말했다.

백신을 접종한 인구의 비율이 높을수록 오는 가을이나 겨울, 바이러스가 쉽게 확산하는 시기에 확진자가 급증할 가능성은 현저히 적어진다는게 그의 설명이다.

파우치 소장은 또 "혹시모를 확산세를 방지할 수 있다는 것이 백신 접종이 중요한 이유"라며 "이는 지난해 가을, 겨울에는 없었던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지엔스 조정관 역시 백신 접종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우리는 집단면역에 도달하고 있고, 어두웠던 터널 끝의 빛은 더 밝게 빛나고 있다"고 말했다.
dahye18@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