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1065 0782021051068011065 02 0207001 society 7.0.0-HOTFIX 78 이투데이 66359757 false true false false 1620604034000

이슈 국내 백신 접종

오늘부터 65∼69세 AZ백신 접종 사전예약…자녀 대리예약 가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코로나19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첫 접종이 시작된 26일 서울 광진구보건소에서 의료진이 요양시설 종사자에게 예방접종을 실시하기에 앞서 백신 앰플을 들어보이고 있다. 2021.02.26. mangusta@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늘부터 65~69세 어르신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 예약을 시작한다.

10일 질병관리청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이날부터 65∼69세(1952∼1956년생) 어르신 대상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시작한다.

현재 사전 예약을 진행 중인 70∼74세에 이어 대상 범위를 넓힌 것으로, 대상 인원은 총 283만8000명으로 추산되며, 예약 기간은 다음 달 3일까지다.

또 사흘 뒤인 오는 13일부터는 60∼64세(1957∼1961년생) 총 400만3000명에 대해서도 예약 절차에 나선다. 정부는 코로나19에 취약하고 중증으로 악화할 가능성이 높은 고령층 1300만 명에 대해 상반기 중으로 1차 접종을 끝내겠다는 방침이다.

이들 고령층 외에 유치원과 어린이집, 초등학교 저학년(1∼2학년) 교사 중 30세 이상인 36만4000명도 13일부터 접종 일정을 잡을 수 있다. 이들은 전국 각지의 병·의원 등 위탁의료기관 1만2000여 곳에서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을 맞는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온라인 사전예약 사이트나 콜센터를 통해 주소지와 관계없이 날짜와 장소를 지정할 수 있다.

접종 대상 어르신은 온라인 예약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만큼 자녀들이 대신 예약을 할 수도 있다. 사전예약 사이트에서 자녀가 본인의 인적 정보를 입력하고 대리인 여부를 인증받은 뒤 접종 대상자와의 관계를 입력하면 된다.

거주지 인근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도 된다. 본인 명의의 신분증, 휴대전화 등을 지참한 뒤 가까운 주민센터를 찾으면 담당 직원들의 도움을 받아 접종 일정을 예약할 수 있다.

실제 접종은 이달 말부터 6월 중순까지 순차적으로 이뤄진다. 65∼74세 어르신 및 만성 중증 호흡기질환자는 오는 27일부터, 60∼64세와 유치원·어린이집 교사 등 돌봄 인력은 다음 달 7일부터 접종을 받게 된다.

정부는 코로나19 백신 중간 도입 물량에 대해 “주간 단위로 해서 물량이 계속 들어올 것이며 상당한 물량이 들여와 예방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는 입장이다.

[이투데이/김재영 기자(maccam@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