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1058 0512021051068011058 03 0310001 economy 7.0.0-HOTFIX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604073000

"아이오닉5 충전 걱정 마세요"…현대차, 전기차 충전 대행서비스 선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기차 고객 위한 '픽업앤충전 서비스'…앱에서 신청하면 OK

뉴스1

현대자동차 '픽업앤충전 서비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신건웅 기자 = 현대자동차가 전기차 고객의 충전 라이프를 책임질 '픽업앤충전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픽업앤충전 서비스'는 현대자동차의 전기차를 보유한 고객을 대상으로, 원하는 위치에서 차량을 픽업해 충전과 간단한 실내 청소 서비스를 제공한 후 다시 차량을 인도해주는 충전 대행 서비스다.

'아이오닉 5'와 '코나 일렉트릭', '아이오닉 일렉트릭'(17MY 이후 DC콤보 타입 차량)에 제공된다. 현대자동차의 통합 고객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인 '마이현대'(myHyundai)를 통해 예약 신청 및 이용이 가능하다.

서비스 신청을 희망하는 고객은 '마이현대' 앱에서 희망하는 날짜와 시간, 차량 위치, 디지털 키를 활용한 비대면 여부 등을 선택한 후 픽업 비용 2만원을 결제하면 된다.

예약이 완료되면 배정된 담당 기사는 고객이 희망한 장소에서 차량을 픽업하고 인근 충전소에서 최대 80%까지 충전 및 간단한 실내 청소 서비스를 마친 후 고객에게 다시 차량을 가져다준다. 고객이 희망할 경우 추가 5000원 결제를 통해 기계식 세차 서비스까지 제공한다. 단 충전 비용은 별도로 실비 정산한다.

서비스 이용 고객은 '마이현대' 앱을 통해 충전량, 주행가능거리, 충전기 연결 여부 등을 알아볼 수 있다. 또 담당 기사에 대한 정보 및 차량 위치, 진행 현황 등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픽업앤충전 서비스'는 매주 토요일을 제외하고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2시간 간격의 총 5개 타임으로 운영되며, 시간대별 5건씩 1일 총 25건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해당 서비스는 서울 전 지역을 대상으로 하며 앞으로 현대자동차는 고객 수요 및 운영 데이터 확보를 통해 대상 지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이번 서비스를 통해 충전하러 갈 시간이 없거나 주변에 충전기가 없어 어려움을 겪는 전기차 이용 고객들의 충전 스트레스를 대폭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픽업앤충전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해당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전기차 보유 고객 전원에게 서비스 체험 쿠폰 1매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 서비스 첫 이용 후기를 남기는 고객에게 '픽업 쿠폰' 및 '세차 쿠폰' 각 1매를 추가 지급하는 이용 후기 이벤트도 준비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전기차 고객들의 충전에 대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신개념 충전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전기차 최대 등록지인 서울을 시작으로 점진적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는 등 앞으로도 고객의 편리한 전기차 라이프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keon@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