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0866 0032021051068010866 05 0506003 sports 7.0.0-HOTFIX 3 연합뉴스 1485983 false true false true 1620603448000

이슈 축구 해외파 소식

이강인, 8경기만에 선발 출전…발렌시아, 바야돌리드에 3-0 완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발렌시아 이강인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이강인(20)이 8경기 만에 선발로 나선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라리가) 발렌시아가 오랜만에 승점 3을 따냈다.

발렌시아는 9일(현지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바야돌리드와 2020-2021 라리가 35라운드 홈 경기에서 3-0으로 완승했다.

리그 7경기 만에 승리를 맛본 발렌시아는 13위(승점 39)에, 9경기 무승(6무 3패)에 그친 바야돌리드는 17위(승점 31)에 자리했다.

이강인은 3월 13일 레반테와 27라운드(0-1패) 이후 8경기 만에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하비 그라시아 감독이 이달 3일 성적 부진으로 경질된 뒤 열린 첫 경기에서 보로 감독 대행은 그를 기용했다.

이강인은 65분을 뛰었으나 공격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고, 후반 20분 우로스 라치치와 교체됐다.

발렌시아는 이날 전반 46분에 터진 막시 고메스의 결승골로 승기를 잡았다.

올해 1월 5일 카디스전 이후 넉 달 만에 득점포를 가동한 고메스는 후반 3분 카를로스 솔레르의 패스를 오른발로 차 넣어 멀티골까지 작성했다.

후반 44분에는 티에히 코헤이아가 헤딩 쐐기 골을 터트려 승리를 매조졌다.

한편, 보로 감독 대행은 경기 뒤 기자회견에서 이강인의 교체에 대해 "몸에 문제가 있어 교체한 건 아니다. 전반전에 다른 두 미드필더와 함께 좀 더 몰아붙였어야 했다"며 다소 아쉬운 평가를 했다.

bo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