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09531 0292021051068009531 06 0602001 entertain 7.0.0-HOTFIX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597180000

지석진, 카페서 유재석 카드로 18만4000원 결제.."전쟁이야" 분노('런닝맨')[어저께TV]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이승훈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지석진을 향해 전쟁을 선포했다.

지난 9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방송국에 가면' 레이스에 앞서 '원하는 카드로 마음껏 결제' 미션을 진행하는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전소민, 송지효, 이광수, 하하, 양세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은 SBS 사옥에 도착하자마자 제작진으로부터 개인 카드, PD 카드를 전달받았다. 한 명씩 목동 SBS 카페에서 원하는 메뉴를 선택해 해당 카드로 결제할 수 있다고.

이에 전소민과 송지효는 메인 PD 카드를 선택한 뒤 다른 '런닝맨' 제작진들에게 "먹고 싶은 거 없냐", "내가 쏘겠다"고 말하면서 통 큰 면모를 과시했다. 양세찬은 김종국 카드를, 이광수 역시 "종국이 형이 동생들한테 돈 쓰는 걸 진짜 좋아하신다"며 김종국 카드를 선택했다.

'런닝맨' 유재석도 양세찬, 이광수와 마찬가지로 김종국 카드로 결제했다. 유재석은 "동생들한테는 원래 안 얻어먹는데 종국이는 때로는 형같다"며 김종국 카드로 커피를 주문했다. '런닝맨' 맏형인 지석진은 "과일 음료, 쿠키를 다 달라"면서 유재석 카드로 무려 18만 4000원을 결제했다. 이후 문자 메시지를 통해 해당 사실을 알게된 유재석은 "좋아. 전쟁이야"라며 분노했고, 하하는 이광수 카드를, 김종국은 지석진 카드로 결제를 진행했다.

OSEN

유재석과 지석진의 티키타카 케미는 계속됐다. '런닝맨' 멤버들은 '집사부일체' 미션을 진행하는 도중 전 세계 팬들과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평소처럼 유쾌한 입담으로 글로벌 팬들의 귓가를 사로잡은 '런닝맨' 멤버들이었지만, 갑자기 지석진이 "얘들아 사랑해"라며 반말으르 사용해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결국 '런닝맨' 유재석은 "이 부분은 논란만 안 됐으면 좋겠다"며 고개를 숙였고, 송지효는 "석진 오빠를 대신해서 죄송합니다"라며 사과했다. 전소민 역시 "석진 오빠의 해당 발언은 우리와는 무관하다"며 딱 잘라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SBS '런닝맨'은 수많은 스타와 멤버들이 함께 미션을 하는 것이 특징인 대한민국 대표 버라이어티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seunghun@osen.co.kr

[사진] SBS '런닝맨'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