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88505 0292021050767988505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true 1620394020000 related

"살 빠졌네" 안재현, 아픔 딛고 돌아온 신美..YB 뜨거운 환영 ('스프링 캠프')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지민경 기자] 배우 안재현이 '스프링캠프'로 복귀를 알렸다.

7일 오후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신서유기 스페셜 ‘스프링 캠프’에서는 OB와 YB 팀으로 나뉘어 캠핑에 도전하는 '신서유기'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호동과 이수근, 은지원은 OB 팀, 규현과 송민호, 피오는 YB 팀으로 뭉쳐 각자 캠핑에 나선 멤버들은 우여곡절 끝에 텐트를 치고 식사를 만들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이날 가장 관심을 모은 것은 안재현의 귀환. 이혼 후 오랫동안 자리를 비웠던 안재현은 '스프링 캠프'를 통해 오랜만에 등장해 반가움을 자아냈다.

OSEN

제작진은 식사를 앞둔 YB 멤버들에게 "시즌 중에 잠시 부상으로 낙오하셨던 분이 돌아오실 것 같다"고 운을 띄웠고, 멤버들은 안재현이 등장하는 것 아니냐고 설레어 하면서도 "설마"라며 믿지 않았다. 이 때 안재현이 양손에 짐을 들고 "언제까지 텐트를 치고 있을 거야"는 말과 함께 등장했고, 멤버들은 깜짝 놀랐다.

멤버들은 안재현과 차례로 깊은 포옹을 나누며 진심으로 귀환을 축하했다. 안재현과 동갑내기 절친 규현은 "살빠졌다. 더 빠졌다. 우리 저번 달에 봤나? 그 때보다 더 빠졌다"며 연신 야윈 안재현의 모습에 안타까워했다. 안재현은 "설거지 해주겠다"며 본격 캠핑에 합류했다.

이들은 준비한 음식을 함께 먹으며 이야기 꽃을 피웠다. 규현은 "어쩐지 안재현이 갑자기 연락이 없더라"며 안재현의 등장을 놀라워했다. 안재현은 "게임 같은 것 안하냐. 입수하는 것 없냐. 한 명 냇가에서 자는거냐"며 변함 없는 신미의 매력을 뽐냈고, 이에 규현은 "그런거 아니다. 신서유기에서 하는거다"라고 만류해 웃음을 자아냈다.

OSEN

식사를 마친 후 함께 설거지를 하러 간 규현과 안재현. 규현은 "제작진이 깜짝으로 해주라 했냐. 우리한테도 비밀로 하고"라고 물었고, 안재현은 "너한테는 너무나 말하고 싶었다"고 애정을 드러내기도.

규현은 술을 최근에 안 마셨다는 안재현에게 "그래 잘했다. 잘 돌아왔다 그래도"라며 따뜻하게 환영했고, 안재현은 "모르겠다. 실감이 안난다"는 소감을 전해 훈훈함을 더했다.

이처럼 본격 컴백을 알린 안재현이 앞으로 어떤 예능감을 뽐낼지 기대가 모아진다. /mk3244@osen.co.kr

[사진] '스프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