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35960 1212021050567935960 04 0401001 world 6.3.1-RELEASE 121 TV조선 0 false false false false 1620194916000

유엔 주재 미얀마 대사 "'군부 자금줄' 국영 기업·은행 제재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엔 주재 미얀마 대사가 쿠데타를 일으킨 군부의 자금줄을 차단하기 위해 국영 석유가스기업과 은행을 제재해야한다고 미국 정부에 촉구했다.

초 모 툰 주 유엔 미얀마 대사는 현지시간 4일 미 하원 외교위원회에 출석해 군부가 소유한 미야와디은행을 비롯해 국영 미얀마석유가스회사, 외환거래은행 등을 제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초 모 툰 대사는 "미얀마는 민주주의의 장애물을 목격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지역 평화와 안보도 위협하고 있다"고 밝혔다.

미얀마석유가스회사는 미국과 프랑스 거대 석유화합업체들과 미얀마 근해에서 가스전 합작 사업을 하면서 군부에 자금을 대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환거래은행의 경우 미얀마 군부를 위한 외환 거래를 하고 있다.

앞서 미 상원 의원 6명은 지난달 미얀마석유가스회사에 제재를 가할 것을 촉구하는 서한을 바이든 행정부에 보낸 바 있다. / 이유진 기자

이유진 기자(periodista@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