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34603 0522021050567934603 02 0201001 society 6.3.1-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191281000 서초구 취업 장려금 1인당 50만원 서초 사랑 상품권 지급 2105060931

서초구 신세계백화점서 식품점 직원 2명 코로나19 확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최현민 기자 =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직원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5일 서초구와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강남점 식품관 계산 직원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초구는 역학조사를 벌여 이들의 감염 경로와 접촉자를 조사 중이다.

뉴스핌

[사진=신세계] hrgu90@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식품관에는 50여명의 계산 직원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백화점에 따르면 확진 판정을 받은 직원 1명은 지난 1일 오후부터 코로나19 증세를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양성 판정은 3일 받았다.

이 직원은 지난달 28일 오전 10시 30분∼오후 6시, 29일 오전 10시 30분∼오후 6시 30분, 이달 1일 오전 10시 45분∼오후 8시 30분 백화점에서 근무했다.

서초구는 "4월 29일∼5월 2일 오전 10시 30분∼오후 8시 30분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식품관 방문자는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기를 바란다"는 재난안전문자를 이날 오전 발송했다.

min7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