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34555 0412021050567934555 02 0213007 society 6.3.1-RELEASE 41 뉴스웨이 0 false false false false 1620190944000 계열사 부당 지원 의혹 박삼구 금호 회장 수사 심의위 신청 2105060001

열린민주당 전남도당 “목포시내버스 휴업신청 즉각 철회하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웨이 오영주 기자]열린민주당 전남도당이 목포시내버스업체의 휴업신청에 반대하며 철회할 것을 공식 요구했다.

전남도당은 4일 보도자료를 통해 “목포 시내버스업체인 태원여객과 유진운수가 경영난을 이유로 올 7월부터 내년 6월까지 1년간 휴업하겠다는 신청서를 목포시에 제출한 것은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며 “이는 시민들의 발을 묶겠다는 것으로 시민을 볼모로 한 일방적인 통보는 정당화 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시민들은 휴업이란 무책임한 통보로 목포시민을 압박하고 있는 것에 대해 크게 분노하고 있다”며 “가뜩이나 코로나로 인해 모든 시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점에 휴업을 통보하는 것은 공공의 의무를 저버린 행태다”고 말했다.

또 “특히 버스는 학생들과 노인 등 교통약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교통수단이란 점에서 무책임한 휴업의사를 즉각 철회해야한다”며 “목포시가 휴업 허가 신청을 반려했지만, 근본적인 재발 대책까지 추가로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전남도당은 “또 회사 측은 불요불급한 특채 지양 등 경영정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열린민주당 전남도당도 시민들과 지혜를 모아 공공버스의 근본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탤 것이다”고 밝혔다.

호남 오영주 기자 2840917@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