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34516 0562021050567934516 01 0101001 politics 6.3.1-RELEASE 56 세계일보 56665758 false true false false 1620190843000 與 김용민 유시민 기소 검찰 정치적 의도 2105061031

이슈 국회의원 이모저모

양승조 충남지사, 오는 12일 대선 출마 공식 선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가균형발전 상징 도시 세종시 출마 기자회견 장소로 택해

“상대적인 지명도 떨어지지만 지지율 반등은 언제든 가능”

“4선 국회의원에 충남도행정 맡는 등 준비하고 나온 후보”

세계일보

야승조 충남도지사가 오는 12일 내년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더불어민주당 예비경선에 참여한다.

5일 충남도 등에 따르면 양 지사는 이날 세종시 지방자치회관에서 내년 대선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양 지사가 세종시를 출마선언장소로 선정한 것은 세종시가 노무현 대통령의 정치적 유산이자, 국가균형발전의 상징 도시라는 점을 고려해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세종시는 양 지사가 국회의원이던 2010년 이명박 대통령이 밀어 붙인 세종시 수정안을 저지하기 위해 삭발하고 22일간 단식을 한 곳이기도 하다.

양 지사는 충청권 대표 후보로서의 의미를 부각하기 위해 출마 선언 당일 대전·세종·충북 등 3개 시·도지사에게 참석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그동안 여러차례 충남 도민의 요구가 있다면 대권 도전에 나서겠다는 의사를 공개적으로 밝혀왔다.

최근에는 민주당 소속 충남도의원들과 체육인, 대학 교수들의 출마 촉구 요구가 잇따랐다.

양승조 지사는 한 방송 뉴스프로그램에 출연해 지지율이 낮다는 지적에 "지지율은 고정된 게 아니고 언제든지 반등할 수 있다"며 "상대적으로 지명도가 떨어지는 것은 사실이지만, 국회의원 4선 경력에 최고위원을 거쳐 충남도 행정을 맡고 있는 만큼 늦었다기보다 준비를 하고 나왔다는 게 적절하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현재 대한민국이 처한 양극화·저출산·고령화 3대 위기를 극복하고 해결할 적임자라 생각한다"며 "친문·비문 대결 구도를 넘어 정권 재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김정모 기자 race1212@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