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34061 0372021050567934061 07 0701001 culture 6.3.1-RELEASE 37 헤럴드경제 56424609 false true false false 1620188593000

이슈 뮤지컬과 오페라

연극 '생활풍경', 장애인 특수학교 소재로 한국 사회의 차별을 말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연극 '생활풍경' [극단 신세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장애인 특수학교를 소재로 한국 사회의 차별과 편견을 고발하는 연극이 무대에 오른다.

극단 신세계는 제42회 서울연극제 공식 선정 작품인 '생활풍경'을 오는 14일부터 23일까지 대학로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한다고 5일 밝혔다.

'생활풍경'은 몇 해 전 서울 한 지역에서 특수학교 설립을 둘러싸고 진행된 주민토론회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창작극이다. 지난해 대학로 동양예술극장에서 초연한 후 8개월만에 무대에 오른다.

극단 신세계는 "대표적 님비(NIMBY) 현상으로 여겨졌던 이 사건의 이면을 들여다보며 우리 사회가 장애를 어떻게 바라보고 있는지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연극을 관람하는 관객도 극의 일부가 된다. 관객은 수리구 주민토론회에 초대된다. 극장에 입장하기 전 장애인특수학교를 지지하는 좌석과 국립한방병원을 지지하는 좌석 중 원하는 좌석을 선택한다. 이 선택을 통해 수리구의 각기 다른 생활풍경을 바라본다.

shee@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