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71017 0112021042267671017 04 0401001 world 6.3.1-RELEASE 11 머니투데이 62441385 false true false true 1619098916000

이슈 일본 신임 총리 스가 요시히데

日스가 "2030년 온실가스 배출, 2013년 대비 46%감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박광범 기자]
머니투데이

(워싱턴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16일(현지시간) 워싱턴 백악관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취임 후 첫 대면 정상회담을 마친 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C)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22일(미국 현지시간)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3년 대비 46% 감축하겠다"고 밝혔다.

스가 총리는 이날 화상으로 열린 세계 기후 정상회의에서 "2050년까지 탄소 중립을 이루겠다"며 이처럼 말했다고 일본 교도통신 등이 전했다.

일본이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46% 감축하기로 한 것은 지금까지의 목표를 크게 끌어올린 것이다. 앞서 일본은 6년 전 26% 줄이는 것을 목표로 제시했다.

이번 기후 정상회의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제안해 이뤄졌다.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40개국 정상이 화상으로 참여한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등 주요국 정상들이 화상으로 한자리에 모인다.

박광범 기자 socool@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