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08406 1322021042067608406 08 0801001 itscience 6.3.1-RELEASE 132 AI타임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910975000

AI 기술이 장애인의 눈과 귀가 된다...장애인 위한 실시간 자막 서비스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와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는 20일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그간 협업해온 'AI기술을 활용한 자동 자막·수어방송 자동변환 기술' 시연회를 개최했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과 오용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진흥정책관, 장애인단체 대표, 관련 연구기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개최한 이 날 행사에서는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에서 개발한 '음성-자막변환기술'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에서 개발한 '장애인방송 시청 지원 감성표현 서비스' 기술을 시연했다.

'음성-자막 자동변환 기술'은 인공지능(AI)의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해 모바일기기(스마트폰‧태블릿PC 등)의 음성을 자막으로 자동 변환 후 화면에 표시해 주는 것으로, 청각장애인들이 인터넷 동영상을 감상할 때 자막을 지원하는 기술이다.

AI타임스

(사진=셔터스톡)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셔터스톡)'장애인방송 시청 지원 감성표현 서비스' 기술은 시·청각장애인의 미디어 접근권 향상을 위해 ▲청각장애인에게 시·공간의 제약 없이 아바타 수어로 음성·자막을 변환하여 제공하는 기술과 ▲다양한 감정을 음성으로 변환해 시각장애인에게 제공할 수 있는 화면해설방송기술로 구성돼 있다.

과기정통부와 방통위는 '19년부터 음성-자막-수어 자동변환 시스템을 개발 및 연계하여, 감성표현이 가능한 아바타 수어 서비스의 방송활용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과기정통부 오용수 방송진흥정책관은 "사람 중심의 인공지능(AI) 기술로 미디어 소외계층 없이 모두가 디지털 대전환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기술개발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AI타임스 이하나 기자 22hnxa@aitimes.com

[관련 기사]과기정통부, '지능형 정부 구현'으로 3월 디지털 뉴딜 우수사례 선정

[관련 기사]환경문제 해결사 AI, 머신러닝 기술로 대기오염 잡아낸다

Copyright ⓒ '인공지능 전문미디어' AI타임스 (http://aitime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