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602332 0782021042067602332 06 0601001 entertain 6.3.1-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900091000 popular

故 이현배 부검 결과 “교통사고 후유 사망 가능성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사진제공=엠넷)


그룹 45RPM 멤버이자 DJ DOC 이하늘 동생인 故 이현배의 부검 결과 사망 원인으로 심장 이상 소견이 나왔다.

19일 오후 제주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에서 강현욱 교수(법의학 전공)에 의해 고(故) 이현배의 부검이 진행됐다. 부검을 마친 강 교수는 “심장에 이상이 발견됐다”면서도 “교통사고에 따른 후유사망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는 구두 소견을 전했다.

강 교수는 “(고인의)심장이 정상인에 비해 50% 가량 크고 무거웠다. 특히 우심실 쪽이 굉장히 늘어나 있었다”며 심장 이상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다만 강 교수는 “이를 현재 직접적인 사인으로 단정지을 순 없다”며 “정확한 사인은 약독물 검사 등 조직검사 결과가 나와봐야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최근 교통사고를 겪은 후 제대로 검사를 받지 못해 사망했다’는 친형 이하늘의 주장 관련해서는 “사망에 이를 정도의 상흔은 없었다”고 말했다.

고 이현배는 17일 제주 서귀포에 있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추정됐으나 유족들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부검을 요청했다.

한편, 故 이현배의 형인 이하늘은 형제상을 당한 비통한 마음을 SNS 라이브로 전하며 김창렬과의 갈등을 폭로해 논란이 됐다. 당시 이하늘은 이현배가 사망한 원인 중 하나는 김창렬이라고 주장했다. 김창렬이 함께 하기로 한 제주 펜션 사업에 투자를 철회하면서 이현배가 생활고를 겪었다고 토로한 것이다.

논란이 거세지자 김창렬은 SNS에 “갑작스러운 비보에 혼란스럽고 애통한 시기인 만큼 억측과 추측은 자제해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린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투데이/이혜리 기자(hyeri@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