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538322 0372021041767538322 06 0601001 entertain 6.3.1-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608606000 popular

[어게인TV]'백반기행' 이영표 "아내와 처음 사귀고 결혼..사우디 왕자집 초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백반기행' 캡처



[헤럴드POP=박서연 기자]이영표가 아내와 처음 사귄 후 결혼했다고 밝혔다.

지난 16일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 프로그램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는 전 대한민국 국가대표 축구선수이자 현 강원FC 대표이사 이영표가 허영만과 강원도 인제를 찾았다.

이날 이영표는 산나물전을 먹으며 어린 시절부터 나물을 많이 먹고 좋아한다고 말했다. 선수시절 6개국에서 활동한 이영표는 해외에서 생활할 당시 한식이 그리워 비행기를 타고 다른 나라로 이동한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이영표는 "아인트호벤 시절 너무 한식이 먹고 싶어서 네덜란드에서 독일로 갔다. 독일 한식당 가서 먹고 벨기에 가서 장보고 그랬다"라고 당시를 회상하면서 "지금은 (한식당이 많아) 외국 나간 선수들 편하게 축구할 것"이라고 했다.

이영표는 딸만 셋을 두고 있다며 "첫째 딸은 네덜란드, 둘째 딸은 영국 런던, 막내 딸은 캐나다 벤쿠버에서 태어났다"고 밝혔다. 이를 듣고 허영만은 딸 넷에 아들 하나를 둔 전 축구선수 이동국을 언급하며 아들 원하면 원추리를 먹으라고 했다. 이에 이영표는 "저는 딸을 좋아한다"라며 고개를 저었다.

또 이영표는 지금의 아내와 처음 사귀고 결혼했다고 밝혔다. 그는 "처음 사귀고 결혼했다. 선배들이 축구선수는 여자친구를 사귀면 안된다고 했다"라고 말했다. 이영표는 "모범생이었구나"라는 허영만의 말에 "모범생이라기보다 꽉 막힌 사람"이라고 웃어보였다.

안정환, 서장훈, 허재 등 운동선수에서 방송인으로 전향해 성공한 케이스가 많지만 이영표는 "가족도, 방송국 관계자도 다 인정했다. 제가 진짜 재미가 없다"라며 "정환이 형은 진짜 재밌다"라고 방송 활동에 대한 큰 야망이 없음을 전했다.

이어 선수 시절 안정환에 대해 "사람은 되게 좋았다. 지금도 좋지만 그때도 좋았다. 선수 시절 (공격수였던) 정환 형이 수비로 잘 안내려오더라. 근데 최근 방송을 같이했는데 엄청 성실하게 열심히 하더라. 축구를 할 사람이 아니라 방송을 할 사람이었다. 축구를 방송같이 했으면 메시가 없었을 거다"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허영만은 "축구 선수 중 가장 성공한 사람이 차범근 감독이냐"고 질문했다. 이영표는 맞다며 "지금은 프리미어리그가 최고지만 차범근 감독님이 분데스리가에 계실 때 전 세계 리그의 최고는 분데스리가였다. 차범근 감독님은 메시, 호나우도 정도의 레벨이었다. 제가 토트넘에 갔는데 유럽 선수들에게 '어렸을 때부터 차붐이 우상이었다'라는 말을 여럿 들었다. 차범근 감독님은 레전드 중의 레전드였다"라고 차범근을 치켜세웠다.

또 이영표는 축구선수들이 먹는 음식에 대해 별다를 것이 없다며 "박지성 선수 집에서 6개월 정도 지냈다. 그냥 뭐 찌개, 특별하게 먹는 건 없었다"라고 밝혔다. 그러자 허영만은 "몰래 따로 먹는 것 아니냐"라고 떠봤고 이영표는 "점심 메뉴와 저녁 메뉴가 달랐나"라고 거들었다.

이영표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선수 활동을 할 때 음식에 대한 안좋은 기억밖에 없었지만 왕자의 집에 초대받은 후 생각이 달라졌다고. 그는 "어느날 왕자 집에 초대받아갔다. 구단주가 사우디 왕자였다. 왕자가 2만명인데 저희 구단주가 20위였다"라며 "구단주 조카의 집에 갔다. 14살이었는데 계속 집에 오라고 해서 갔다. 집에 정식 규격 축구장이 있었다. 저희 둘을 위해 뷔페를 준비했는데 서빙하는 사람만 15명이 일렬로 서 있더라. 그때 캅사라는 음식을 먹었는데 중동 음식에 대한 편견이 없어졌다. 정말 맛있었다"라고 털어놨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