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7360177 0532021040967360177 04 0401001 6.2.6-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7911412000 미국 중국 슈퍼컴퓨터 산업 2104091201

미국, 中 '엑사스케일' 컴퓨터업체 무더기 제재

글자크기

상무부, 중국군 무기 개발 지원업체 7곳 블랙리스트에 올려

워싱턴=CBS노컷뉴스 권민철 특파원

노컷뉴스

중국 인민해방군 J-16 전투기. [연합뉴스. 재판매 및 DB금지] (끝)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정부가 중국군의 무기 개발을 지원한 중국 기업 7곳에 대해 제재를 가했다.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미국 상무부는 8일(현지시간) 중국군을 지원해 미국의 국가안보나 외교 정책 이익에 반하는 활동을 수행한 중국 슈퍼컴퓨팅 업체 등 7곳을 블랙리스트에 올렸다.

블랙리스트에 오른 업체는 톈진 피튬 정보기술, 상하이 고성능 집적회로 디자인 센터, 선웨이 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진안·선전·우시·정저우 국립슈퍼컴퓨팅센터이다.

미국 정부는 이들 업체가 중국군이 사용하는 슈퍼컴퓨터를 제작하고 대량살상무기(WMD) 프로그램에 관여했다고 보고 있다.

상무부는 이들이 세계 처음으로 엑사스케일(1초에 100경 번의 연산 수행) 컴퓨터를 만들겠다는 중국 공산당의 야망에 연관돼 있다고 밝혔다.

엑사스케일 컴퓨터는 중국군이 현재 슈퍼컴퓨터를 이용해 개발중인 최첨단 극초음속 무기의 정확도를 높이는데 필요한 장비로 알려졌다.

워싱턴포스트는 이번 조치에 따라 미국 기업들은 미 정부의 허가 없이는 이들 업체와의 거래가 금지된다고 설명했다.

또 이들 중국 업체는 미국 정부의 허가 없이 미국의 특허기술을 사용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상무부는 중국이 군 현대화 노력을 지원하려고 미국의 기술을 활용하는 것을 막기 위해 모든 권한을 사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도 중국의 대표적 스마트폰 제조업체인 화웨이, 중국 최대 반도체 위탁생산(파운드리) 업체 SMIC, 세계 최대 드론 제조업체 다장(SZ DJI) 테크놀로지 등 수십 개의 중국 기업을 블랙리스트에 올린 바 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