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7359582 0182021040967359582 06 0602001 6.2.6-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17895636000 related

'전원일기' 일용이 박은수, 일용직 된 사연(특종세상)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진주희 기자

드라마 '전원일기' 일용이로 사랑 받은 배우 박은수의 안타까운 근황이 공개됐다.

8일 오후 방송된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에는 박은수 근황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돼지 농장에서 일하고 있는 박은수의 모습이 공개됐다.

매일경제

‘현장르포 특종세상’ 박은수 근황이 공개됐다.사진=MBN ‘현장르포 특종세상’ 방송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은수는 사기 혐의로 구치소 수감 후 방송계를 떠난 지 15년 됐다고 밝히며 급여 질문에 "하루에 초보는 10만원 준다" 답했다.

그는 연기를 그만두고 일당을 받으며 일하는 것에 대해 구치소 출소 이후 주변 시선이 두려웠다며 "내 몸과 머리를 반성시키는 의미에서 이 일을 하고 있는 것이다"라고 속내를 밝혔다.

한편 박은수는 과거 MBC 드라마 '전원일기'에서 일용이 역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지난 2009년부터 크고 작은 사기 사건에 휘말리며 수차례 곤혹을 치러왔다.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