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7340481 0372021040867340481 01 0101001 6.2.6-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17847280000

손혜원 “총선땐 설쳤는데…이번엔 누구 탓하나 보자”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손혜원 전 열린민주당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을 겨냥해 “이번에는 누구 탓하나 보자”고 했다.

지난 7일 손 전 의원은 4·7 재보궐선거 방송사 출구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참패했다는 결과가 나오자 자신의 SNS에 “(지난해) 총선 승리는 대통령 덕 없이 자기들이 잘나서 된 듯 설쳤는데, 이번에는 누구 탓하나 보자”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손 전 의원은 잇따라 글을 올리며 “고작 1년 남짓 시장이다”며 “민주당 정신 차릴 시간 충분하다. 국민이 다시 나서야 한다”고 했다.

헤럴드경제

[손혜원 전 의원 페이스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도 “전술, 전략 모두 실패다”라며 “초장 우세에 오만했나”라고 지적했다. 이어 “민주당이 살길은 오로지 ‘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뿐”이라고 주장했다.

손 전 의원은 “깨시민께 위로드린다. 여러분들은 잘못한 거 하나 없다”며 “모두 정치인들 잘못이다. 저도 잘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대선까지 앞으로 1년, 더 치열하게 여러분들과 함께 싸우겠다”며 “이번 선거 ‘때문에’가 아니라 이번 선거 ‘덕분에’ 더 큰 목표를 향하겠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