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日코로나 신규확진 닷새째 1천명대…1주일 새 7천267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아이치 교도=연합뉴스) 1일 일본 아이치(愛知)현 나고야(名古屋)시 소재 나고야역에서 마스크를 쓴 사람들이 이동하고 있다.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확산 속도가 더 줄지 않고 일정한 수준에서 유지되고 있다.

8일 현지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전날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천65명이 새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일본의 누적 확진자는 44만693명으로 늘었다.

사망자는 25명 증가해 8천276명이 됐다.

일본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닷새 연속 1천명대를 기록했다.

최근 일주일 확진자는 7천267명으로 집계됐다.

일본의 주간 신규 확진자는 1월 중순에는 4만5천명대까지 치솟았다가 긴급사태 발령 후 차츰 축소했다.

하지만 지난달 24일부터 대체로 7천 명대를 유지하는 등 확진자 증가 속도가 더 줄지 않는 양상이다.

일본 정부는 긴급사태를 전면 해제하면 코로나19가 증가 속도가 다시 빨라질 수 있다고 보고 애초 전날 종료할 예정이던 도쿄도(東京都), 사이타마(埼玉)·가나가와(神奈川)·지바(千葉)현 등 수도권 4개 광역자치단체의 긴급사태를 2주 연장했다.

하지만 2주 만에 긴급사태를 해제할 수 있을 정도로 상황이 개선할지는 의문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sewo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