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42613 0092021030466542613 03 0301001 6.2.6-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801600000

[종목톡톡]티앤알 '두개골임플란트', 흑자전환 날개달까

글자크기

식약처 품목허가 획득, 양산 마쳐

대형·종합병원 중심으로 영업

작년 매출 68억…전년比 428%↑

뉴시스

티앤알바이오팹이 본격 영업판매에 돌입한 '특수재질두개골성형 임플란트' (자료제공 = 티앤알바이오팹)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이승주 기자 = 3D 바이오프린팅 전문기업 ㈜티앤알바이오팹(246710)이 최근 식약처 허가를 받은 '두개안면골 임플란트' 제품을 이달부터 본격 영업·판매에 돌입한다. 해당 제품 수익을 기반으로 흑자 전환에 성공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티앤알바이오팹 관계자는 4일 "판매를 위한 일정 규모 양산을 이미 마쳤다"며 "신경외과 수술이 활발히 진행되는 대형 및 종합병원을 대상으로 영업을 본격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앞서 티앤알바이오팹은 자사가 개발한 신경외과 수술재료인 '특수재질 두개안면골 임플란트' 제품으로 식약처 품목허가를 받으면서 판매자격을 획득했다. 해당 제품은 두개골 외상이나 신경외과 개두술에서 발생한 결손을 재건하거나 수리할 때 사용하는 수술재료다. 두개골 성형과 외상을 수복하는 수술에도 활용이 가능하다.

그동안 두개골 수술은 골시멘트라 불리는 기존 소재를 이용해 갭을 채웠는데, 체내 장기간 머물면서 염증이나 감염을 일으키는 부작용이 종종 발생했다. 수술 시 조작하는 데 오래 걸린다는 단점도 지적됐다.

이에 티앤알바이오팹 관계자는 "자사 제품은 생분해성 재료로 제작돼 수술 후 손상된 두개골 조직의 재건과 수복을 돕고 체내에서 안전하게 자연 분해되는 만큼 부작용이 적다"며 "효과적인 조직재생과 회복을 유도하고 후유증 위험도 낮출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뉴시스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 *재판매 및 DB 금지



제품 생산은 티앤알바이오팹, 판매는 독일계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 기업 비브라운코리아(B.Braun Korea)가 선정한 대리점에서 맡는다. 이를 위해 사측은 지난해 비브라운코리아와 공동개발·판매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현재 제품 가격협상이 완료됐으며 제품은 이달 중 출고될 예정이다. 사측은 이번 국내 판매를 발판 삼아 글로벌 시장으로 판로를 넓혀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3년에 설립된 티앤알바이오팹은 3D바이오프린팅 시스템 등을 제조·판매하는 기업이다. 지난 2018년 재도전 끝에 기술특례로 코스닥에 상장했다.

설립 이후 꾸준히 적자를 내고 있지만 3D프린터시스템과 생분해성 인공지지체, 비접촉식 체온계 등에서 수익이 나고 있다. 이에 매출액은 매년 증가세다. 특히 지난해 매출액은 약 68억원으로 전년 대비 428.7% 증가했다. 영업이익도 -55억으로 전년 대비 19.7% 늘었다.

사측 관계자는 "이달 영업을 본격화한 만큼 구체적인 수익이나 가시적인 성과가 나오기까지 조금 기다려야 겠지만, 계획대로 일정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내년에는 흑자전환에 성공하지 않을까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