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42495 0432021030466542495 04 0401001 6.2.6-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798179000

유엔 미얀마특사 "군부 진압으로 38명 사망"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얀마에서 쿠데타 발발 이후 가장 많은 38명이 숨졌다고 크리스틴 슈래너 버기너 유엔 미얀마 특사가 밝혔습니다.

버기너 특사는 기자회견에서 "오늘은 쿠데타 발생 후 가장 많은 피를 흘린 날"이라면서 "이제 쿠데타 이후 총 사망자가 50명을 넘었다"고 말했습니다.

버기너 특사는 "미얀마에서 진짜 전쟁이 벌어질 수도 있다"고 염려했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습니다.

아직까지 명확하게 확인되진 않았지만 이날 미얀마에선 최소 30명 넘는 희생자가 나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정혜경 기자(choice@sbs.co.kr)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코로나19 현황 속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