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12365 0362021030266512365 06 0602001 6.2.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692280000 related

'언니한텐' 김원희 "김일중, 문제 남편"

글자크기
한국일보

김원희가 SBS플러스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서 김일중에 대해 말했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원희가 김일중이 문제 남편이라고 말했다.

2일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는 김일중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김원희는 김일중에 대해 "문제 남편"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김일중씨가 1년 동안 차를 7번 바꿨다. 출근한다고 거짓말하고 당일치기 여행을 간 적도 있다. 퇴직금도 중간 정산 받아 사용했다. 잘못을 해봤으니 남들에게 조언할 자격이 있다"고 했다. 김일중은 "남자들의 편에서 웬만한 욕받이는 가능하다"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 랜선 언니가 "현빈을 닮았다"고 하자, 김일중은 "손예진씨가 날 봤다면 깜짝 놀랐을 텐데"라고 이야기했다. 그는 "이민정씨도 가끔 날 보고 놀랄 수도 있다"고 말한 후 이병헌의 성대모사에 도전했다. 김일중이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 속 이병헌의 대사를 읊자, 또 다른 랜선 언니는 "현빈 이병헌 연기는 오늘까지만…"이라고 농담을 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