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12065 0022021030266512065 04 0402001 6.2.6-RELEASE 2 중앙일보 64087791 false true false false 1614689146000

화이자 백신 맞은 日60대 여성 사망…지주막하 출혈 발견

글자크기
중앙일보

일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접종을 시작한 지난달 17일 도쿄에서 한 의료종사자(왼쪽)가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EPA 연합뉴스


일본에서 60대 한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은 후 사망했다고 교도통신이 2일 보도했다. 하지만 사인이 백신 때문인지는 현재 알수 없다고 덧붙였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후생노동성은 이날 미국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60대 여성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지난달 26일 접종을 받은 이 여성은 기저질환이나 알레르기 질환은 없었다.

후생성은 지주막하 출혈이 사망원인 것으로 보인다며 현시점에선 백신 접종의 부작용인지 평가할 수 없어 인과관계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주막하 출혈은 뇌의 지주막 아래 공간에서 발생하는 출혈을 말한다.

모리오 도모히로(森尾友宏) 후생성 백신분과회 부작용 검토부회장은 “해외 접종 사례에서도 지주막하출혈과 코로나19백신 간에 관련이 있다고는 돼 있지 않은 것 같다”며 관련 정보를 더 수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일본에서는 의료계 종사자 가운데 약 4만 명의 신청을 받아 지난달 17일부터 화이자 백신으로 선행접종을 하고 있다. 1일까지 총 3만1785명이 1차 접종을 받았다.

그간 일본에선 백신 접종 부작용 사례로 가벼운 두드러기와 오한 증세 등이 보고됐다.

화이자 백신은 지난 1월 초 포르투갈에서 이를 접종받은 40대 간호사가 사망하고 노르웨이에서도 접종받은 고령자들이 다수 사망하는 사례 등이 있었다.

하지만 대부분이 노인이나 기저질환자로, 백신과의 상관관계가 약하다고 결론나 대체로 안전한 것으로 평가받아왔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