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77969 1192021030166477969 01 0101001 6.2.6-RELEASE 119 연합뉴스TV 64331518 true true false false 1614579934000

안철수, 금태섭과 단일화…與, 서울시장 후보 곧 발표

글자크기
안철수, 금태섭과 단일화…與, 서울시장 후보 곧 발표

[앵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오늘 무소속 금태섭 의원을 꺾고 '제3지대' 서울시장 단일 후보로 선출됐습니다.

이제 범야권에 남은 건 안 후보와 국민의힘 후보의 최종 단일화인데 적잖은 진통이 예상됩니다.

방현덕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기자]

네, 안철수-금태섭 후보의 제3지대 경선 결과는 안 후보 승리로 끝났습니다.

지난달 4일 단일화에 합의한 지 약 한 달만에 나온 결과입니다.

단일화는 100% 시민 여론조사로 결정됐는데요.

선관위 지침에 따라 구체적 수치는 공표하지 않았습니다.

정치권에선 큰 이변은 벌어지지 않았다는 평가가 나왔습니다.

이제 남은 건, 국민의힘과 안 후보와의 범야권 최종 단일화인데, 시점이나 방법을 두고 벌써부터 치열한 수싸움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안 후보는 SNS에서 최종 단일화 방식을 신속히 정하자며 "국민의힘 후보가 정해지면 즉시 만나겠다"고 밝혔는데요.

현재 야권 후보 중 여야 양자 대결 여론조사 결과가 가장 좋은 만큼, 국민의힘 쪽에 반전 기회를 주지 않으려는 걸로 풀이됩니다.

반면에 국민의힘은 이달 18일 시작되는 선관위 후보 등록 전까지만 단일화를 하면 된다는 입장입니다.

경선에서 승리한 국민의힘 후보자를 홍보할 충분한 시간이 있어야 한단 겁니다.

여론조사도 안 후보는 누가 여당 후보를 이길 수 있을지를, 국민의힘은 누가 서울시장에 적합한지를 묻자며 이견을 보이고 있습니다.

국민의힘 후보는 내일과 모레 시민여론조사를 거쳐 목요일 발표됩니다.

잠시 후인 오후 5시반부터는 후보 4명의 마지막 토론도 열립니다.

[앵커]

더불어민주당에서도 오늘 박영선-우상호 서울시장 후보의 경선이 마무리됩니다.

이 소식도 함께 전해주시죠.

[기자]

네, 민주당도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서울시장 경선 개표식을 합니다.

박영선-우상호 후보 중 승자가 이 자리에서 가려지게 됩니다.

민주당은 권리당원과 일반 시민 투표, 그니까 당심과 민심을 절반씩 반영해 경선 결과를 내놓는데요.

시민을 대상으로 한 전화 투표가 오늘 오후 4시쯤 끝납니다.

이후 개표 작업을 거쳐 승자가 발표되고, 후보 수락 연설도 이어집니다.

두 후보는 각자 자신의 승리를 점치고 있습니다.

그간 여론조사에서 앞섰던 박 후보는 당심과 민심이 다르지 않을 거라 보고 있고, 탄탄한 조직력이 강점인 우 후보는 당원 투표에서 크게 이겨 박 후보를 꺾을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민주당은 후보가 확정되는 대로 재보선 선거대책위원회를 출범합니다.

또 열린민주당 김진애, 시대전환 조정훈 후보와의 범여권 단일화 작업에도 본격적으로 착수합니다.

지금까지 국회였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