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60351 1022021022866460351 05 0506003 6.2.6-RELEASE 102 인터풋볼 48387967 false true false false 1614457107000

[분데스 리뷰] '쇠를로스 극장골' 라이프치히, 묀헨글라드바흐에 3-2 대역전승...황희찬은 결장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RB라이프치히가 묀헨글라드바흐를 상대로 대역전승을 거뒀다.

라이프치히는 28일 새벽(한국시간) 독일 라이프치히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2020-21시즌 분데스리가 23라운드 경기에서 3-2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라이프치히는 바이에른 뮌헨과 승점 2점 차를 유지했다.

경기 전 선발 명단이 발표됐다. 홈팀 라이프치히는 포울센, 클루이베르트, 올모, 은쿤쿠, 자비처, 아담스, 무키엘레, 우파메카노, 오르반, 할스텐베르크, 굴리치를 선발로 내세웠다. 글라드바흐는 튀랑, 엠볼로, 울프, 호프만, 자카리아, 엘베디, 긴터 등으로 맞섰다.

시작 5분 만에 원정팀 글라드바흐가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이를 호프만이 밀어넣으며 팀에 리드를 안겼다. 이어 전반 19분 튀랑의 헤딩 추가골이 나오면서 2-0 스코어로 전반전이 종료됐다.

라이프치히는 후반 초반 은쿤쿠의 만회골로 추격을 시작했다. 후반 11분 왼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은쿤쿠가 침투한 뒤 가볍게 밀어넣었다.

이어 10분 뒤 라이프치히가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후반 20분 포울센이 페널티박스 바깥 쪽에서 정확한 오른발 땅볼 슈팅을 찔러넣었다. 이로써 스코어는 순식간에 2-2가 됐다.

이후 라이프치히가 공세를 이어갔지만 좀처럼 득점이 나오지 않았다. 후반 31분 클루이베르트를 빼고 포르스베리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지만 득점은 터지지 않았다.

그러나 끝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았다. 후반 추가 시간 라이프치히의 극장 역전골이 터졌다. 은쿤쿠가 왼발로 올려준 공을 쇠를로스가 강력한 헤더로 찍어누르며 골망을 흔들었고 경기는 3-2가 됐다. 경기 종료 1분을 남기고 역전골에 성공시킨 라이프치히는 홈에서 대역전승을 거두며 뮌헨과 우승 경쟁을 이어가는데 성공했다.

[경기 결과]

라이프치히(3): 은쿤쿠(후11), 포울센(후20), 쇠를로스(후48)
묀헨글라드바흐(2): 호프만(전5), 튀랑(전19)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