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58696 0112021022766458696 01 0101001 6.2.6-RELEASE 11 머니투데이 59454169 false true false false 1614417521000

이낙연 "긴급재난지원금 내일 꽤 놀랄만한 변화 있을 것"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백지수 기자]
머니투데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김휘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7일 약 20조원 규모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 "내일(28일) 긴급 재난지원금에 관한 당정협의가 마무리될 것"이라며 "꽤 놀랄 만한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경남 김해 중소기업비즈니스센터에서 경남매일 주관으로 열린 '소상공인 온·오프라인 대담'에 참석해 "과거 3차례 지원했지만 어떤 때보다도 더 액수가 늘어나고 (지급) 대상도 늘어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번 재난지원금으로 전국 4만여 곳의 노점상이 지원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는 "가장 획기적인 것은 노점상을 이번 지원 대상에 넣은 것"이라며 "구체적으로는 상인회에 들어간 전국 4만여곳의 노점상이 지원대상이 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지방자치단체 관리 대상이 아닌 곳은 복지 시책으로 지원이 이뤄질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이 대표는 이번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추경) 규모는 약 15조원 전후로 지원금 가용 예산이 20조원 안팎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원래 편성된 예산에서 세출을 바꿔 끌어다 쓰는 '기정예산'이 4조원 정도"라며 "둘을 합치면 20조원이 조금 못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국회 심의 과정에서 조금 더 불어나면 20조원이 넘을 수도 있다"며 "(재난지원금) 규모로는 가장 큰 규모"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가덕도신공항특별법에 대해서도 가덕도 신공항이 인천국제공항처럼 '국책사업'으로서의 공항 건설 사업을 뒷받침하는 법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이 대표는 "국책사업을 위한 법이 따로 있는 경우는 많지 않다"고 말했다. 이 대표의 이날 김해 방문도 동남권 메가시티 건설 지원 차원에서 이뤄졌다.

백지수 기자 100js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