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26887 0562021022666426887 04 0401001 6.2.6-HOTFIX 56 세계일보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4269822000

“영국인 7명 중 1명 코로나19 항체”… 30세 이하는 한 번 맞아도 94%

글자크기
세계일보

EPA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국 국민의 14%가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를 보유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5일(현지시간) 영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ICL) 대학이 코로나19 확산세를 파악하는 ‘리액트-2’조사 결과에서 항체를 보유한 사람의 비율이 13.9%에 달했다. 이는 지난 1월26일부터 이달 8일까지 잉글랜드 지역 15만5000명을 대상으로 한 혈액 검사 결과다.

조사 결과를 보면 이들 중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1만8000명의 항체 보유율은 37.9% 수준이었다. 백신을 2차 모두 접종한 경우에는 항체 보유율이 91%로 높았다.

연령대별로는 항체 보유율에 차이가 있었다. 60세 이하는 95.5%였던 반면 80세 이상은 88%로 나타났다. 또 30세 이하는 한 차례만 맞아도 항체 보유율이 94.7%를 기록했지만, 80세 이상은 34.7%에 그쳤다.

이종민 기자 jngmn@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