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25941 0362021022566425941 03 0304001 6.2.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258720000

예사롭지 않은 아이오닉5 인기, 첫날에만 2만5,000대 사전계약

글자크기
한국일보

현대자동차가 23일 처음으로 공개한 전기차 아이오닉5. 현대자동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자동차의 차세대 전기차인 ‘아이오닉5’가 사전 계약 첫날부터 흥행에 성공했다. 하루에만 약 2만5,000대의 계약이 들어오며 지금까지 현대차그룹이 출시한 역대 모든 모델의 사전계약 첫날 기록을 갈아치웠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아이오닉5는 이날 2만5,000대의 계약이 들어와 올해 연간 판매 목표(2만6,500대)에 육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역대 최다 기록이다. 종전 기록은 지난해 8월 출시한 4세대 카니발(2만3,000대)이었다.

아이오닉5의 가격(전기차 세제 혜택 전, 개별소비세 3.5% 기준)은 익스클루시브가 5,000만원대 초반, 프레스티지가 5,000만원대 중반이다. 최대 300만원의 개소세 혜택과 구매보조금(서울시 기준 1,200만원)을 반영하면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트림은 3,000만원대 후반의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지섭 기자 onion@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