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14168 0032021022566414168 01 0103001 6.2.6-HOTFIX 3 연합뉴스 60055642 false true false false 1614232048000

野, 문대통령 부산행에 격앙…주호영 "선거개입은 탄핵사유"

글자크기
연합뉴스

송철호 시장 보고 듣는 문 대통령
(부산=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왼쪽 두 번째)이 25일 부산 부전역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에 참석, 부전역 플랫폼에서 울산광역시 송철호 시장(왼쪽 첫 번째)의 '생활 행정공동체 전략보고'를 듣고 있다.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은 25일 문재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을 4월 재보선을 앞둔 선거 개입으로 규정하고 맹비난을 쏟아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선거 질서를 훼손하는 대통령의 노골적 선거개입은 탄핵 사유에 해당한다는 점을 잊지 말기 바란다"며 "(부산 방문) 일정이 끝난 다음 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 검토에 들어갈 것"이라고 했다.

주 원내대표는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 개입 사건 당사자로 재판받는 송철호 울산시장과 드루킹 대선 여론조작으로 실형을 선고받은 김경수 경남지사도 일정에 들어 있다"며 "피고인과 같이하는 아주 볼썽사나운 일정인 것 같다"고 말했다.

김현아 비대위원은 "왜 갑자기 '곳간 지기'인 경제부총리를 대동하고 부산을 방문하는 것인가"라며 "정권 말 곳곳에서 레임덕이 목격되는 가운데 대통령의 재보선 지원이 눈물겹다"고 비꼬았다.

연합뉴스

송철호 시장 보고 듣는 문 대통령
(부산=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부산 부전역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에 참석, 부전역 플랫폼에서 열차에 랩핑 된 자료를 보며 울산광역시 송철호 시장으로부터'생활 행정공동체 전략 보고'를 듣고 있다. jjaeck9@yna.co.kr



김병민 비대위원도 "4월 보궐선거를 앞둔 문 대통령의 발걸음이 다급해 보인다"며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관권선거라 부르기 민망할 정도로 권력이 선거에 개입한 문제들이 세상에 드러났다"고 했다.

김기현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보궐선거를 불과 40일 앞두고 문재인 대통령이 부산에 갔다"며 "야당 후보를 이기기 어려울 것 같으니 대놓고 관권선거, 대놓고 선거개입을 하겠다는 것"이라고 했다.

김 의원은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최근 공식 회의를 앞두고 마이크가 켜진 줄 모른 채 '부산에 또 가야겠네'라는 혼잣말을 한 것을 거론하며 "대통령까지 동원했나 보다"고 비아냥거렸다.

부산이 지역구인 서병수 의원은 "명백한 선거지원 운동이다. 선거운동을 즉각 중지하라"고 했다.

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