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144810 0432021021466144810 04 0401001 6.2.4-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13267851000

中정부가 정보 접근?…놀란 클럽하우스, 취약점 개선 나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주목받고 있는 미국의 오디오 기반 소셜미디어 클럽하우스가 앞으로 72시간 동안 추가 암호화 조치 등 보안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중국 정부가 클럽하우스 이용자 정보에 접근할 수도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기 때문입니다.

클럽하우스 측은 성명을 통해 중국 기술 기업이 음성 정보에 접근할 수 있다는 문제를 제기한 '스탠퍼드 인터넷 관측소'의 보고서 내용을 반영해 정보 보호 관련 업무처리 방식을 재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클럽하우스는 중국에선 클럽하우스 앱에 접근이 불가능하도록 했지만, 일부에서 다른 방식으로 앱을 다운로드하는 방법을 찾아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이용자들 간 대화의 일부가 중국 서버를 통해 전송될 수도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클럽하우스는 미국 스타트업 '알파 익스플로레이션'이 지난해 4월 출시한 음성 소셜미디어로 음성으로 대화하고 기존 이용자의 초대장을 받아야 가입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정보 분석 기업인 센서 타워에 따르면 아이폰에서만 이용 가능한 클럽하우스 앱 이용자는 지난 2일 기준 360만 명으로 이 가운데 110만 명이 직전 6일 동안 등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정명원 기자(cooldude@sbs.co.kr)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코로나19 현황 속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