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711333 1132021012565711333 06 0601001 6.2.4-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526992000 popular

김새롬 실언에 홈쇼핑 중단…"생각없어"vs"말실수일 뿐"

글자크기

김새롬 "그알 안 중요해" 발언 사과…"정인이 후속 방송 몰랐다"

쿠키뉴스

김새롬 인스타그램 캡처
[쿠키뉴스] 임지혜 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GS홈쇼핑 생방송 중 같은 시간대 방영 중인 SBS '그것이 알고 싶다(그알)'에서 '정인이 사건'과 관련한 내용이 방송 중인 것을 인지하지 못하고 실언했다가 뭇매를 맞고 사과했다. GS홈쇼핑 측은 김씨가 출연 중인 프로그램을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김새롬은 지난 24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해 반성하는 글을 남긴다"고 전했다.

그는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다"면서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 많은 실망을 했다"고 밝혔다.

GS홈쇼핑 대표이사도 같은 날 김새롬이 출연한 방송을 잠정 중단하겠다고 밝히면서 김새롬의 그알 관련 발언에 대해 고개를 숙였다.

김 대표는 "'쇼미더트렌드' 방송과 관련해 사과드린다"면서 "23일 밤 방송 중 김새롬의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고객과 시청자께 실망을 줬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GS홈쇼핑은 이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고객과 공감하고 함께 하는 방송으로 거듭나기 위해 쇼미더트렌드를 잠정중단하겠다. 제작시스템 등 전 과정을 점검해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했다.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새롬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김새롬은 전날 한 헤어 가전용품 방송 중 같은 시간대 방영하는 그알을 겨냥해 "방송 끝났나요?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에요"라고 우스갯소리를 던졌다.

이날 그알은 지난 2일 사회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킨 '정인이는 왜 죽었나?-271일간의 가해자 그리고 방관자'에 이어 '정인아 미안해, 그리고 우리의 분노가 가야 할 길'을 방송하고 있었다. 국민적 공분이 컸던 정인이 사건 관련 방송인 만큼 여느 방송보다 시청자들의 집중도가 높았다. 김새롬이 그알 방송으로 분산되는 시청자를 붙잡기 위해 다소 무리한 발언을 한 것이다.

해당 발언이 알려지면서 김새롬에 대한 비판 여론이 높아졌다. 김새롬은 실언에 대해 사과했지만 비판 여론은 잠잠해지지 않았다. 몇몇 누리꾼들은 GS홈쇼핑을 향해서도 "하차시켜라" "김새롬의 막말에 대해 조치하라" 등 퇴출운동까지 벌였다. 결국 GS홈쇼핑은 지난 2007년부터 이어온 프로그램 '쇼미더트렌드'를 중단하기로 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생방송 중 말실수일 뿐인데 너무 과한 비판'이라며 우려감을 드러냈다.

일부 누리꾼들은 관련 기사 댓글에 "정인이 관련 방송하는 줄 모르고 실수한 거로 너무 마녀사냥한다" "코로나 시국에 제품 하나 더 팔아보려고 애쓰다 실수하고 사과했는데 끝내 밥줄까지 끊어놨다" "정인이 복수는 양부모한테 해야 된다" "설마 김새롬이 정인이 사건이 중요한 게 아니라는 뜻으로 말했겠나" 등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쇼미더트렌드는 지난 2007년 첫 방송 이후 지금까지 매주 토요일 밤 방송한 GS홈쇼핑의 대표 프로그램이다.
jihye@kuki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