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98683 0242021012465698683 06 0602001 6.2.4-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429119000 related

김새롬 "'그알' 정인이 사건 후속편, 미처 몰랐다"..결국 사과

글자크기
이데일리

김새롬 (사진=MBC ‘라디오스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16개월 입양아 정인이 사망 사건 관련 후속편을 방송한 SBS ‘그것이 알고 싶다’(이하 ‘그알’)를 잘못 언급했다가 사과했다.

김새롬은 24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라고 운을 뗐다.

그는 “오늘의 (‘그알’ 방송)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고 했다.

이어 “여러분이 올려주시는 댓글을 읽으면서도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다”며 “질타와 댓글들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다”며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알’는 지난 2일 사회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킨 ‘정인이는 왜 죽었나? - 271일간의 가해자 그리고 방관자’에 이어 23일 ‘정인아 미안해, 그리고 우리의 분노가 가야 할 길’을 방송했다.

16개월 입양아 정인이 사망 사건 관련 ‘그알’이 후속편을 방송한 같은 시간대에 김새롬은 홈쇼핑 채널에 출연 중이었다.

김새롬은 판매 중인 제품을 홍보하다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나요?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에요”라고 말해 시청자와 누리꾼의 질타를 받았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