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91212 0012021012365691212 02 0201001 6.2.4-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328080000

서울 대림동서 흉기 난동으로 2명 사망…용의자 추적 중

글자크기
[경향신문]

경향신문

서울 영등포경찰서·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서 흉기 난동으로 남녀 2명이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2일 오후 8시10분 쯤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의 한 골목에서 중년 남녀 2명이 흉기에 찔려 사망했다”고 이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사망한 남성은 50대 중국 동포인 것으로 확인됐으며 여성의 신원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이들은 모두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으며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서 흉기 등은 발견되지 않았으며 현재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도주한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창준 기자 jchang@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 그 법들은 어떻게 문턱을 넘지 못했나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