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59890 1082021012165659890 06 0601001 6.2.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611210868000 related

치타 측 "남연우와 최근 결별, 사유 확인 어려워" [공식입장]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가수 치타와 영화감독 겸 연기자 남연우가 결별했다.

21일 치타 소속사 크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치타가 최근 남연우 감독과의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 결별 사유까지는 확인이 어렵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현재 치타는 방송 활동을 하며 잘 지내고 있다. 새 앨범 준비도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치타와 남연우는 지난 2018년 12월 교제 사실을 인정하며 공개 열애에 돌입했다. 치타는 지난해 남연우가 연출한 영화 '초미의 관심사'에 주인공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특히 MBC '부러우면 지는 거야'를 통해 데이트 하는 모습 등을 공개하며 애정을 드러내오던 두 사람은 약 3년 여 만에 열애 마침표를 찍게 됐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