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555542 1082021011865555542 06 0602001 6.2.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0916300000 related

비와이, '태도 논란' 악플에 법적 대응 예고 "절대 지나치지 않을 것" [전문]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래퍼 비와이가 최근 논란과 관련, 악성 루머와 댓글에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비와이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희로 인해 불쾌하셨을 분들에게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 그러나 실제 상황과는 다른 내용의 악의적 편집과 날조만을 보고 작성된 선 넘은 악성 댓글들은 절대 지나치지 않겠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KBS Cool FM 'DAY6의 키스 더 라디오'(이하 '데키라')에 출연한 비와이와 쿤디판다는 무성의한 방송 태도와 발언 등으로 뭇매를 맞았다. 논란이 불거지자 소속사 데자부그룹 측은 16일 공식입장을 통해 사과와 반성의 뜻을 전했다.

그러나 정당한 비판이 아닌 인격 모독, 근거 없는 루머 등의 악성 댓글들이 커뮤니티, SNS 등을 통해 확산되며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에 비와이는 "악성 루머 생산 혹은 악의적인 댓글과 메세지들은 선처 없이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며 "데자부그룹 소속 아티스트를 향한 악성 댓글 및 게시글에 대한 수집과 법적 대응은 지속적으로 이뤄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하 비와이 인스타그램 전문.

저희로 인해 불쾌하셨을 분들에게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그러나 실제 상황과는 다른 내용의 악의적 편집과 날조만을 보고 작성된 선 넘은 악성 댓글들은 절대 지나치지 않겠습니다.

이에 대한 처벌을 위해 상당 부분 자료취합을 완료하였으며, 악성 루머 생산 혹은 악의적인 댓글과 메세지들은 선처 없이 법적 조치를 취하겠습니다.

또한 앞으로도 저를 포함해서 데자부그룹 소속 아티스트를 향한 악성 댓글 및 게시글에 대한 수집과 법적 대응은 지속적으로 이뤄질 예정입니다.

(이전에 게시했던 사과문은 후속조치와 댓글 삭제를 방지하기 위해 잠시 보관해두었습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비와이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