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485405 0672021011365485405 08 0801001 6.2.2-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0548316000

넥슨 김정주, 일론 머스크 '스페이스X'에 175억원 투자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넥슨 창업자 김정주 NXC 대표/제공=넥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나리 기자 = 넥슨 창업자 김정주 NXC 대표가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항공우주기업인 스페이스X에 1천600만달러(약 175억원)를 투자했다.

13일 IT업계에 따르면 NXC는 지난해 8월 스페이스X가 모집한 19억달러(약 2조원) 규모 전환우선주 신주에 1600만달러를 투자했다.

이는 국내 한 자산운용사가 특수목적법인(SPC)을 통해 조성한 펀드에 따라 배정받은 주식이다. 1600만달러는 NXC가 펀드에서 차지하고 있는 약 60% 지분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스페이스X는 일론 머스크가 화성에 이주한다는 꿈을 내걸고 설립한 민간 우주 개발 업체로 자체 개발한 로켓과 우주선 모듈 등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5월에는 민간이 주도한 첫 유인우주선 ‘팰컨9’을 국제우주정거장(ISS)으로 보내기도 했다.

넥슨의 창업자인 김 대표는 비게임 분야에 적극적으로 투자를 단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 인수에 나섰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