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154901 1252020122965154901 02 0201001 6.2.2-RELEASE 125 MBC 0 false true false false 1609231064000

[반론보도] <집 343채 갖고도 전세금 떼먹어…서민 울린 '갭투자왕'> 관련

글자크기
본 방송은 지난 2020년 10월 7일자 <뉴스데스크> 프로그램 <집 343채 갖고도 전세금 떼먹어…서민 울린 '갭투자왕'> 제하의 보도에서 다세대주택 소유자 김 모 씨가 세입자들의 전세 보증금을 돌려주지 않은 채 종적을 감췄다는 취지로 보도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해 김 모 씨는 "본인은 잠적한 바 없다"는 입장을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