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33350 0182020120564633350 02 0201001 6.2.3-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167537000

20·30세대가 생각하는 경제적 독립…"월 평균 000은 벌어야"

글자크기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혼남녀가 생각하는 적정한 독립 경제력은 어느정도 수준일까.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미혼남녀 총 300명(남 150명, 여 150명)을 대상으로 '2030 독립'에 관한 설문조사한 결과 월 소득 평균 269.3만원 이상이어야 독립을 할 수 있다고 답했다. 남성 265.7만원, 여성 273.0만원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7만원 가량 높았다. 독립 가능한 남녀 평균 비용을 연봉으로 환산하면 약 3200만원이다. 독립을 위해 수반되어야 하는 요건은 '취직'(52.3%)과 '높은 소득'(22.0%)으로 경제력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적정 독립 시기는 평균 28.1세였다. '26~28세'(20.0%), '29~31세'(18.0%), '23~25세'(9.7%)순으로 독립해야 할 나이로 꼽혔다. 하지만 '독립해야 할 시점은 따로 없다, 여건이 될 때'란 의견이 32.7%로 가장 높아, 숫자적인 나이보단 여건에 따라 독립 여부를 결정하려는 미혼남녀의 인식을 엿볼 수 있었다.

현실을 고려했을 때, 우리나라에서 독립 가능한 나이는 평균 29.8세였다. 부모에게서 독립해야 한다고 인지하는 평균 나이(28.1세) 보다 1.7세 높은 수치다.

반면 선뜻 독립을 하지 못하는 이유는 주로 '주거지 마련'(60.0%) 때문이었다. '생활비 마련'(15.0%), '모든걸 홀로 결정해야 하는 책임감'(12.3%), '부모님 설득'(7.0%)이란 의견도 있었다.

부모로부터 가장 하고 싶은 독립으로 '거주지 독립'(37.7%)을 선택했다. 이어 '경제적 독립'(32.0%), '정신적 독립'(16.7%)이 뒤따랐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